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탄생의 축복 부터  건강한 청소년으로 자라날때까지 진실된 마음과 최선의 진료로 여러분 곁에 있겠습니다.

아토피클리닉

Home >소아청소년과> 아토피클리닉

아토피 피부염은 염증성 피부질환입니다. 조기에 치료, 예방조치를 취하는 것이 필수입니다. 유전적인 성향이 많은 질환으로 엄마와 아빠 모두가 알레르기 체질이면 아이에게 유전될 확률이 무려 80%나 됩니다.

아토피 피부염이란?

아토피 피부염은 붉은 반점, 부종, 심한 가려움증, 진물, 부스럼딱지와 거칠어지는 피부를 특징으로 하는 염증성 피부질환 입니다. 유전적인 성향이 많은 질환으로 엄마와 아빠 모두가 알레르기 체질이면 아이에게 유전될 확률이 무려 80%나 되고, 둘 중 한명이 알레르기 체질이면 유전될 확률이 60% 정도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을 가진 영아에는 알레르기성 비염과 천식으로 발전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이 질환을 조기에 정확히 진단하여 치료하고 예방조치를 취하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아토피 피부염의 증상

어린이의 10%가 아토피 피부염을 경험하며, 대부분 뚜렷이 단계로 구분되는 특징적인 임상기를 보이게 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은 보통 생후 2-3개월의 영아에서 시작되며, 때때로 2-3세에 시작되는 수가 있으나, 환아의 60%는 1세에, 90%가 5세 이전에 증상이 시작됩니다.
시작은 빰에 생기는 붉은 반점과 진물이 생기는 피부염이고, 점차 얼굴의 나머지 부분, 목, 손목, 복부, 팔 다리로 퍼집니다. 팔 다리의 굴곡 부위의 침범은 나중에 나타나지만, 나이가 어릴 때에는 팔꿈치와 무릎 뒤쪽의 피부염으로 나타기도 합니다.

아토피 피부염의 피부 병변
  • 심하게 가렵다
  • 붉거나, 붓거나, 좁쌀처럼 돋아 오른다.
  • 작은 물집이 잡힌다.
  • 습하고 딱지가 생기는 급성기 병변을 보인다.
  • 더 진행되면 피부가 딱딱하거나, 두꺼워지거나. 줄이 가거나, 쌀가루 같은 비늘이 앉거나, 검어지거나 또는 희게 탈색되는 만성 병변을 보임

아토피 피부염의 진단

아토피성 피부염은 흔히 음식물, 특히 우유, 밀, 간장, 생선, 땅콩, 달걀 등을 섭취하면서 시작되기도 합니다. 고농도의 혈청 IgE를 가진 아토피 피부염 환아의 30-50%에서는 식품 유발 검사로 피부 증상이 심해지는 것을 발견 할 수 있습니다.
나이가 어린 소아에서는 식품 항원이 아토피 피부염의 원인 항원인 경우가 있으나 이를 증명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는데, 집에서 적어도 3일 이상의 '식품 일기'를 써 오도록 하고 병력상 의심이 되는 특정 식품에 대하여는 '피 검사'를 통해 특이 IgE 항체를 검사하거나 '피부반응 검사'를 통해 양성 소견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아토피 피부염 예후

아토피 피부염은 3-5세경에 회복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대부분 5세가 되면 증상이 호전되지만, 일부에서는 팔꿈치와 무릎 뒤쪽, 손목, 귀의 뒷면, 얼굴과 목에 약간의 습진이 남기도 하고, 목 , 이마, 눈꺼풀, 손목, 손등과 발등 등의 피부가 건조해지고 두꺼워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얼굴은 모세 혈관이 확장되면서 주위 조직의 부종과 창백함이 보이고, 피부의 과 색소 침착과, 피부가 거칠어지고, 두꺼워집니다.

예후가 좋지 않을 가능성이 높은 경우
  • 아토피 피부염이 1세 이전에 발병함
  • 유, 소아기에 전신적으로 심한 피부염 증상을 보임
  • 알레르기성비염, 천식 등의 호흡기 알레르기를 동반함
  • 아토피 피부염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
  • 기타 : 여성 또는 자녀가 한명인 경우, 혈청면역글로불린E 수치가 높은 경우

아토피 피부염 치료

환경조절

아토피 피부염의 효과적인 치료는 가려움을 유발시키는 요인(음식물 (섭취 항원), 주사 항원, 접촉 항원, 대기오염)등을 피해서 가려워서 긁게 되고 그로 인하여 더 가려워지는 반복 주기를 차단시키는 환경 조절이 중요합니다

  • 특정 음식물이 가려움을 악화시키면 피한다 그러나 음식물의 무작위한 제한은 비합리적이며, 영양실조를 초래할 수 있습니다.
  • 변화가 심한 온도나 습도는 피하며, 적당한 습도를 가진 적당히 따스한 기후가 좋습니다.
  • 땀은 가려움을 유발하고 질병을 악화시킵니다.
피부의 관리
  • 옷은 부드러운 면제품이 좋고 모직물은 피하도록 합니다.
  • 비누나 세제를 이용한 목욕은 피부의 지방 성분을 제거하여 더 건조해질 수 있으므로 최소한으로 줄입니다.
  • 손톱은 짧게 깎도록 하고, 손이 얼굴에 가지 않도록 합니다.
  • 목욕 후에는 피부의 건조를 줄이기 위해서 로션이나 부신피질 호르몬 제제를 바릅니다.
  • 목욕을 할 때는 때를 밀지 않습니다.
약물치료
  • 가려움증을 줄이기 위해 항히스타민제를 사용합니다.
  • 알레르기 예방 약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주의사항

피부에 자극을 주는 물질이나 온도나 습도가 높은 환경(땀이 나는 환경)은 피하고 면으로 된 옷 과 이불 을 사용하며 너무 꽉 조이는 옷은 입지 않습니다. 보습제(오일, 바셀린, 아토피전용)는 피부에 윤기가 돌도록 충분히 자주 발라 줘야 합니다. 오일은 보통 피부에 바르고 바셀린은 얇은 피부 즉, 목, 겨드랑이, 오금탱이 또는 딱지가 붙어있는 피부 에 바르는 것이 좋은데 보습제는 반드시 순수한 것으로 무향 무취의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톱은 짧게 깍도록 하고 손을 자주 씻겨 줘야하며 손이 얼굴에 가지 않도록 합니다

계절에 따른 피부 관리법

아토피 피부염의 효과적인 치료는 가려움을 유발시키는 요인(음식물 (섭취 항원), 주사 항원, 접촉 항원, 대기오염)등을 피해서 가려워서 긁게 되고 그로 인하여 더 가려워지는 반복 주기를 차단시키는 환경 조절이 중요합니다

  • 겨울, 봄 : 건조한 공기에 의해 피부가 건조해져서 그런 것이므로 집안의 습도도 가습기 등을 이용하 여 적당히 유지시켜 주어야 합니다.
  • 여름 : 여름에 땀이 나면 피부에 자극이 가해져서 가려워지므로 증세가 심해지므로 땀을 자주 제거를 해주어야하는데 단 하루에 두 세번 씩 샤워를 해야 할 때는 비누 사용은 피하고 물로만 닦아줍니다.
의복의 선택
  • 모직이나 합성섬유로 만든 옷들은 피하고 부드러운 면 옷을 입힙니다.
  • 타이즈나 스타킹 등은 피하고 넉넉한 옷을 입혀 통풍이 잘 되도록 합니다.
  • 새로산 옷은 반드시 세탁하여 자극성 물질을 제거 후 입힙시다.
  • 신발도 통풍이 잘되는 것이 좋습니다.
환경
  • 애완동물, 털옷, 양탄자, 인형, 침대, 털이불보 등은 피하도록 해야 합니다.
  • 털이나 먼지에도 매우 예민하게 반응하며 이런 것들이 피부에 닿으면 가려움증을 느낄 수있으므로 피할 수 없는 경우에는 자주 먼지를 제거해 주고 1주에 한번은 실외에서 털어 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 장난감 : 모직이나 털 제품은 피하고 고무, 목제, 플라스틱제품이 좋습니다.
  • 많은 먼지나 해로운 화학 물질이 있는 곳은 피합시다.
부드럽고 편안한 분위기 조성

정신적인 스트레스나 격한 운동도 증세를 악화시킵니다. 아토피 피부염을 방치해 두면 심적 갈등을 느끼게 되어 사회생활과 학교생활에도 지장을 주며 매우 예민한 성격을 갖게 되므로 정신적인 안정이 필요합니다.

QUICK MENU

  • 인터넷예약
  • 초음파동영상 다운로드
  • 진료시간표
  • 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