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탄생의 축복 부터  건강한 청소년으로 자라날때까지 진실된 마음과 최선의 진료로 여러분 곁에 있겠습니다.

고위험임신클리닉

Home >산과> 고위험임신클리닉

임신성 고혈압이란?

임신성 고혈압은 임신 기간 동안 고혈압이 동반되는 경우를 말하며, 그 중에서도 단백뇨 소견이 함께 나타나는 경우를 임신 중독증이라 하는데 임신부와 태아 모두에게 위험한 질병입니다.
임신중독증은 20주 이후에 발생을 하며 고혈압과 단백뇨 소견만 보이면 자간전증이라고 하고 증상이 심해져서 경련까지 발생하면 자간증이라고 합니다. 초임부나 고령임신부, 당뇨병 임신부, 혹은 쌍태임신 등의 경우에 많이 발생하며, 본 질환 자체도 매우 위험하지만 태반조기박리나, 질환의 악화로 인한 조산의 가능성도 많으며, 태반의 기능이 떨어져 태아의 성장 지연 혹은 자궁내 사망도 발생할 수 있어 더욱 위험한 병입니다.

원인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인종이나 유전적 요소가 발병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밝혀져 있으며, 융모막 융모에 처음 노출된 경우(초임부)나 대량의 융모막 융모에 노출된 경우(쌍태임신), 그리고 혈관질환을 갖고 있는 경우등에서 임신중독증의 발생이 잘 일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고혈압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 기왕 임신에서 임신중독증이 발생했던 경우나 만성 신장병, 고혈압, 당뇨병, 혈액질환, 자가면역질환 등의 내과적 병력이 있는 경우등이 자간전증의 고위험 인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증상

초기에는 단순히 혈압이 오르는 것으로 나타나므로 정기 검사에서 혈압 상승의 소견이 발견되며 별다른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질환이 진행될수록 다양한 증상이 나타나는데 부종이 심해지고, 소변 양이 감소하며, 두통, 상복부 복통, 시야장애 등이 발생하게 됩니다.
이러한 경우들은 매우 심각한 증상으로 이미 질환이 많이 진행되었음을 의미합니다.
더 진행이 되면 산모가 경련을 일으키는 자간증이 발생을 하고 이때 응급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산모와 태아 모두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

진단

140/90 mgHg 이상의 고혈압과 단백뇨가 나오면 임신중독증을 진단합니다.
보통 7개월 이후 발생을 많이 하므로 28주 이후부터는 2주마다 혈압과 체중을 꼭 체크하셔야 합니다.
부종이 심해지고 두통이 발생하면 반드시 병원에 오셔서 검사를 받으셔야 합니다. 임신중독증이 진단되면 초음파를 이용하여 태아 체중 및 양수 양을 자주 확인하고, 태아 상태의 이상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태아 심음모니터(비수축검사)를 일주일에 1~2회 시행합니다. 초음파 검사에는 탯줄 혈관의 혈류를 측정하여 태아에게 심각한 변화가 있는지를 평가하기도 합니다.

치료

임신중독증의 궁극적인 치료법은 분만입니다. 경증의 자간전증의 경우 입원하지 않고 외래에서 추적관찰하면서 임신을 지속시킬 수도 있으나, 임신중독증이 중증인 경우에는 입원하여 치료를 받거나 혹은 아기를 분만하여야 합니다. 치료약물은 경련 발작을 예방하기 위한 약물과 혈압을 조절하기 위한 약물을 사용합니다.
일반적으로 34주 이후에 발견되는 자간전증의 경우 분만을 하는 것이 원칙이며 분만을 하지 않는 경우 질환은 점점 나빠집니다. 34주 이전의 치료는 태아의 조산에 대한 위험성과 고혈압 관련 질환의 진행으로 인한 태아와 산모의 위험성을 고려하여 결정하게 되며, 질환이 많이 진행된 경우와 발작을 일으키는 경우에는 조산 여부와 무관하게 무조건 분만을 해야 합니다.

예후

임신중독증의 예후는 발병 시 임신주수, 효과적인 치료 여부, 분만 시기와 방법, 임신중독증의 심한 정도 등과 같이 여러 요소들에 의해 결정됩니다. 임신중독증은 분만 후 일시적으로 악화되는 경우도 간혹 있으나, 대개 급속히 호전되는 것이 보통입니다. 특히 출산 후 24시간이 가장 중요한 시기이며, 만성 고혈압 등이 동반된 경우가 아니면 대개 빠르게 호전됩니다.
출산 후 보통 12주 이내에 혈압은 정상으로 돌아오지만 12주 이후까지 혈압이 지속되면 만성 고혈압으로 진행을 하므로 혈압체크는 꼭 하셔야 합니다. 그리고 소변에서 단백뇨가 지속적으로 나오는지도 추적검사 하여 신장의 기능에 문제가 생기지 않았는지 확인이 필요합니다. 신생아의 예후는 출생시 산증이나 저산소증만 없다면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만 중증의 자간전증이나 자간증의 경우 임신중독증을 치료하기 위하여 미리 분만을 시도하게 되고, 이런 경우 기왕에 태아발육부전이 있었던 태아의 조산에 의한 위험성은 많이 있습니다.

QUICK MENU

  • 인터넷예약
  • 초음파동영상 다운로드
  • 진료시간표
  • 오시는 길